SV컨텐츠

국가인권위원회

2022년 인권공모전 일반부 장려상 - 다 너 잘 되라고

2022.11.23

2022 인권공모전 일반부 장려상 

양동옥의 다 너 잘 되라고 영상입니다. 


가정에서 아이의 존재는 보호자의 보살핌을 받는 보호의 대상으로 인식되는 경우가 흔합니다. 

보호자(부모)는 특권을 내세워 아이의 행동을 통제하고 지배하면서 

이 모든 언동이 “다 너 잘되라"는 뜻이라고 정당화하는 경우가 많습니다. 

아이는 양육자의 보호가 필요한 대상일 뿐만 아니라 권리를 가지고 있는 주체이기도 합니다. 

아이는 기본적인 삶을 누릴 수 있는 생존권, 잠재능력을 발휘하기 위한 발달권, 

해로운 환경으로부터 보호받을 보호권,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존중받을 참여권이 있습니다. 

아이를 위한다는 보호자의 언동 즉 "다 너 잘되라고"는 아이의 권리와 자율성을 침해하고 있는 행동일 수 있습니다. 

아이는 보호자의 소유물이 아닙니다. 


이 영상은 가정 안에서 일상적으로 행해지는 아동의 권리 침해와 학대를 훈육으로 포장하고 있지 않는지를 생각해 보기 위해 제작하였습니다.

컨텐츠 정보
컨텐츠 정보
제목 2022년 인권공모전 일반부 장려상 - 다 너 잘 되라고
등록일 2022.11.23
카테고리

인권

출처 국가인권위원회
행사명 -
출연진 -
주관사 국가인권위원회
행사일 -
유형 동영상
해시태그

#국가인권위원회 #인권위 #인권공모전 #2022인권공모전 #성차별 #자율성 #아동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