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V컨텐츠

EO

22년차 디자이너가 안타까운 마음에 만든 브랜드

2021.03.12

삼성패션, 금강제화, 데쌍트코리아 등 유수의 신발 브랜드 회사에서

22년 일하면서 느낀 문제의식을 바탕으로 브랜드 창업을 한 '플림스' 이수경 대표의 이야기입니다.



컨텐츠 정보
컨텐츠 정보
제목 22년차 디자이너가 안타까운 마음에 만든 브랜드
등록일 2021.03.12
카테고리

기술 | SV비즈니스 | 환경

출처 EO
행사명 -
출연진 -
주관사 -
행사일 -
유형 동영상 (13분 28초)
해시태그

#환경 #혁신 #에코스타트업 #친환경브랜드 #플림스

댓글

    SOVAC App을 이용하시면 다양한 소식과 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.